‘역대급’ 우리카드-케이뱅크, 연 10% 적금 내놔

우리카드 최대 연 7.7% 우대금리 적용

이해영 승인 2020.09.15 18:02 의견 0

©우리카드

[더뉴스1 / 이해영 기자] 우리카드가 케이뱅크와 제휴해 최고 연 10% 금리를 제공하는 ‘핫딜적금X우리카드’ 적금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.

우리카드 신규회원 또는 6개월 이상 무실적 회원이 ‘카드의정석 UNTACT’, ‘카드의정석 POINT’, ‘카드의정석 Discount’ 3종 중 하나를 발급 받고 카드 이용 조건을 충족하면 연 최고 10%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.

이 상품은 온라인 전용 적금 상품으로 만 17세 이상이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으며, 기본 금리는 연 1.8%이다. 케이뱅크 신규 회원이거나, 적금 가입 시 마케팅 동의를 한 고객은 연 0.5% 우대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.

우리카드를 적금 가입일 직전 6개월 간 사용하지 않은 고객이 우대금리 대상 카드를 발급 받아 이용하면 카드 사용실적에 따라 연 4.2% 또는 연 5.7%의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.

여기에 해당 카드로 월 1건 이상 자동이체를 설정하거나, 교통카드 결제를 6개월 이상 할 경우 연 2%의 우대금리를 추가로 적용받을 수 있어 카드 이용으로만 최대 연 7.7%의 우대금리 혜택을 누릴 수 있다.

월 납입액은 1만원부터 최대 20만원까지 불입할 수 있고 가입기간은 1년이다. 선착순 2만좌 한정 판매 상품이며, 상품 가입과 자세한 금리 조건 확인은 케이뱅크 앱에서 할 수 있다.

우리카드 관계자는 “초저금리로 인해 고민이 깊은 고객들에게 고금리 혜택을 드릴 수 있는 제휴상품을 케이뱅크와 함께 준비했다”며, “앞으로도 고객이 누릴 수 있는 혜택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,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회장은 지난달 KT그룹 구현모 대표와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. 이를 통해 인공지능(AI), 빅데이터 기반의 금융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, 금융 AI 인력육성, 데이터 활용 공동 신사업 등에서 협력한다는 전략이다.

 

저작권자 ⓒ 더뉴스원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